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사회일반
연휴 셋째날 오전 귀경정체 시작…오후 4~6시 절정
오전 10시 기준 부산→서울 7시간20분·대전→서울 3시간
2019년 09월 14일 오전 11:4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민병무 기자] 추석연휴 셋째날인 14일 오전부터 귀경행렬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고속도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정체는 오후 4~6시에 절정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며 15일 새벽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14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승용차 이용 요금소 기준 주요 도시 간 소요시간은 상행선의 경우 ▲부산~서울 7시간20분 ▲대구~서울 6시간20분 ▲광주~서울 6시간 ▲대전~서울 3시간 ▲강릉~서울 3시간30분 ▲울산~서울 6시간50분 ▲목포~서울 7시간 등으로 예상된다.

추석연휴 셋째날인 14일 오전부터 귀경행렬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고속도로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뉴시스]
하행선은 ▲서울~부산 5시간 ▲서울~대구 4시간 ▲서울~광주 3시간30분 ▲서울~대전 1시간40분 ▲서울~강릉 3시간 ▲서울~울산 4시간40분 ▲서울~목포 3시간40분이다.

이날 오전 9~10시 사이 시작된 서울방향 정체는 오후 4~6시 최대치를 찍을 것으로 보인다. 하루가 지나도록 해소가 안돼 15일 오전 3~4시께야 풀릴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전국에서 515만대의 차량이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내다봤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빠져 나가는 차량은 40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하는 차량은 54만대로 예측된다.

도로공사는 "추석 다음날로 귀경차량이 몰려 오전부터 다음날 새벽까지 혼잡이 극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귀경방향으로 혼잡이 극심하나 전날보다는 낮은 수준이며, 귀성방향으로는 평소 토요일 지방방향과 비슷한 수준의 정체를 보일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민병무 기자 min66@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불가근, 불가원’(..
[데스크칼럼]열린사회의 적들과 가짜..
[닥터박의 생활건강] 가을·겨울에 부..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